검색

뮤지컬 <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과 함께 "Your choice of MIDNIGH”은 계속된다, 뮤지컬 <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과 함께 "Your choice of MIDNIGH”은 계속된다

- 작게+ 크게

김혜경 기자
기사입력 2020-05-04

 

2020년 “Your choice of MIDNIGHT” 첫 프로젝트인 뮤지컬 < 미드나잇 : 앤틀러스 >가 지난 5월3일 성황리에 폐막했다.

 

2017년 아시아 최초로 초연되었던 뮤지컬 <미드나잇>의 연출과 무대로 다시 찾아온 < 미드나잇 : 앤틀러스 >는 무대 중앙에 위치한 거대한 사슴뿔을 통해 독재 권력자의 모습을 암시하며 감시와 통제의 시대적 압박을 상징적으로 드러낸 유니크한 무대가 인상적인 작품이다.

 

특히 이를 통해 독재 권력이 지배하는 암흑적 시대상과 그 속에 살아가는 인간들의 어두운 내면과 고통을 극 전체에 관통할 수 있도록 세밀하게 표현하였다는 평을 받은 작품이다.

 

▲ 미드나잇액터뮤지션-공연사진-1  ,이미지 제공 – ㈜모먼트메이커© 문화예술의전당

 

뮤지컬 <미드나잇 : 앤틀러스>는 캐스팅 공개만으로도 많은 화제를 모았다. 2017년 원년 멤버인 고상호, 백형훈, 김리의 귀환은 초연을 기다렸던 팬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었고 명불허전의 케미를 보여주었다.

 

최초의 여성 ‘비지터’로 합류한 유리아는 카리스마 넘치는 섬뜩한 연기로 소름 끼치는 전율을 선사하며 호평을 받았다. 또한 ‘비지터’ 역 박은석은 꿀성대 보이스로 관객의 오감을 만족 시켰다. 한편 ‘맨’ 역의 안창용은 극한의 상황의 끝에 몰린 인간의 두려움과 나약함을 잘 표현하였으며 황민수는 둘도 없는 스윗가이로 급부상 하였다. ‘우먼’ 역의 김금나는 반전을 극적으로 잘 표현하며 기존의 여성스러운 매력에 강렬한 카리스마를 더한 모습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 미드나잇-액터뮤지션-공연사진-2,이미지 제공 – ㈜모먼트메이커  © 문화예술의전당

 

뮤지컬 <미드나잇  :앤틀러스>에 푹 빠진 관객들은 "스토리도 배우도 연출도 음악도! 다 좋았다!" (guswjd33**) / "배우들 연기도 노래도 너무 좋았고 극 자체도 신선하고 재미 있었다! 다음에 또 보고 싶고 자꾸 생각나는 작품" (elkbla**) / "캐릭터+연기력+넘버의 조화"(roos01**) 와 같이 스토리와 연출, 음악, 배우의 연기에 아낌없는 찬사를 보내주었다.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4월 11일 개막 이후 

 

호평 속 순항 중

 

5월 8일부터 고상호, 김리 합류로 캐스팅 완전체 구성

 

<미드나잇 : 앤틀러스>를 보내며 아쉬워 하는 팬들을 달래듯 “Your choice of MIDNIGHT” 두 번째 작품인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이 지난 4월 11일 개막하여 공연하고 있다.

 

2018년 영국 프러덕션의 연출과 무대로 돌아온 작품으로 실력파 액터뮤지션들의 다채로운 퍼포먼스가 미니멀한 무대를 가득 채워 풍성한 무대를 보여주는 작품이다.

 

이번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에는 ‘비지터’ 역에 신성민, 조환지가 ‘맨’ 역에 김지철, 손유동, 윤석현이 ‘우먼’ 역에는 지난 시즌 함께한 최연우와 함께 홍지희가 캐스팅되어 각기 다른 매력을 보여주며 열연 중이다.

 

또한 비지터, 맨, 우먼 3인의 캐릭터와 더불어 콘트라베이스, 바이올린, 기타, 퍼커션, 피아노 등의 연주는 물론 노래와 연기까지 선보이며 극을 풍성하게 더해 줄 5인의 액터뮤지션으로는 2018년 <미드나잇>에 참여하였던 이나래, 김소년이 다시 한번 합류하였고 새로운 캐스팅으로 남궁혜인, 이다경, 손산, 김지훈, 지현규, 최승규가 함께한다. 피아니스트로는 역시 2018년에 참여하였던 오성민과 새로 합류하게 된 조재철이 참여한다.

 

그리고 5월8일부터는 고상호와 김리가 합류하여 완전체의 캐스팅으로 공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공연사진이미지 제공 – ㈜모먼트메이커  © 문화예술의전당

 

▲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공연사진이미지 제공 – ㈜모먼트메이커  © 문화예술의전당

 

두 공연을 모두 관람한 관객들은 "앤틀러스를 먼저봐서 기대하며 봤는데 다른 느낌이 너무 신선하고 좋았다! 같은 넘버를 이렇게 다른 느낌으로 다가 올 수도 있구나 싶어서 재미 있었다!"(elkbla**) / "앤틀러스와는 또 다른 매력의 미드나잇이다! 액터뮤지션들이 무대를 꽉 채워주고 악기 연주도 무대 위에서 하니까 신나고 재미 있는 것 같다.”(elkbla**) / "동시에 두 개를 함께 볼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다."(kieru**) 등 "Your choice of MIDNIGH”프로젝트에 대한 칭찬도 아끼지 않았다. 

  © 문화예술의전당

 

하나의 이야기, 두 개의 무대를 선보이는 2020년 "Your choice of MIDNIGH” 프로젝트. 다른 연출과 무대로 색다른 재미를 맛보기 위해 하루에 두 공연을 연달아 보는 팬들이 있을 정도로 뜨거운 호응을 얻은 이 프로젝트는 <미드나잇 : 앤틀러스>의 폐막으로 새로운 전환점을 맞이하며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의 순항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은  2020년 6월28일까지 대학로 YES24스테이지 3관에서 공연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문화예술의전당.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