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해안누리길로 가족여행 떠나고 경비 지원 받으세요

해수부, 127가족 추첨…관할 지자체 지역화폐 20만원 지원

- 작게+ 크게

김혜경 기자
기사입력 2020-06-12

해양수산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촌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가족 중심의 비대면 대안여행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가족여행 경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해안누리길로 여행을 떠나는 가족 중 127가족을 추첨 선정해 여행경비 20만원을 관할 지자체의 지역화폐로 지원한다.

 

▲ 2018 신나는 예술여행 <어린이공연 토크콘서트> / 자료: (재)어린이공연문화재단 행복한아이     ©강새별 기자

해수부와 한국해양재단은 지난 2010년도부터 걷기 좋은 해안길을 해안누리길로 지정하고 있다. 바다를 끼고 있어 경관이 빼어나고 곳곳에서 다양한 해양문화·레저 체험도 할 수 있다.

 

해안누리길은 현재 전국에 총 58곳이 지정돼 있다.

 

해수부와 한국해양재단은 해안누리길 여행을 희망하는 127개 가족을 추첨으로 선발할 계획이다.

 

해안누리길 여행을 원하는 가족이라면 누구나 12일부터 27일까지 해양관광누리집(www.oceantrip.or.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여행경비를 지원받은 가족은 올해 10월말까지 자유롭게 해안누리길을 여행하며 해안누리길 앱을 통해 디지털 스탬프를 받고 가족 대표의 개인누리소통망(SNS)에 여행 후기를 올려야 한다.

 

한국해양재단에서는 여행 후기에 대해서도 별도의 심사를 통해 총 10명을 선정, 각 10만원씩의 상금을 추가로 지급할 예정이다.

 

다만 10월까지 해안누리길 여행을 하지 못하거나 스탬프 받기 및 개인누리소통망에 여행 후기를 완성하지 못한 경우에는 지급된 지역화폐를 반납해야 한다.

 

김태경 해수부 해양레저관광과장은 “이번 체험단 운영을 통해 해안누리길에서 가족 중심의 비대면 바다여행의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하고 섬과 어촌지역의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문화예술의전당.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