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뱅가드- 성룡 X 양양의 짜릿한 액션으로 가득 채운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스페셜 예고편 공개!

뱅가드,짜릿한 액션,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당계례,성룡, 양양,Vanguard,急先锋

- 작게+ 크게

홍수정 기자
기사입력 2020-12-16

 

무고한 사람들의 희생을 막기 위해 불가능과 맞서라!

파워풀한 액션 돋보이는 < 뱅가드 > 스페셜 예고편 공개!

 

 

 

국제 민간 경호업체 ‘뱅가드’가 범죄 조직의 거대한 음모에 맞서 무고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펼치는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뱅가드>가 스페셜 예고편을 공개하며 액션 장르의 새로운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 국제 민간 경호업체 ‘뱅가드’가 범죄 조직의 거대한 음모에 맞서 무고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펼치는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 뱅가드 >가 스페셜 예고편을 최초 공개하며 액션 장르의 새로운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문화예술의전당

▲ 성룡 X 양양의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 뱅가드 > 스페셜 예고편 최초 공개!     ©문화예술의전당

 

공개된 예고편은 무자비한 총격신부터 거침없는 맨몸 액션까지 미션을 완수하려는 팀 뱅가드의 활약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전세계 5개국 9개 도시 로케이션이라는 대규모 스케일을 배경으로 한 <뱅가드>는 상공과 해상을 가리지 않는 파격적인 폭발 장면으로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다운 면모를 뽐낸다.

 

특히 런던과 두바이 도심 한복판에서 벌어지는 스펙터클한 카체이싱 장면과 화려한 골드카들의 등장은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팀 뱅가드의 수장 ‘탕환팅’으로 분한 레전드 액션 배우 성룡과 작전의 최전선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하는 ‘레이전위’로 분한 중국 대세 배우 양양의 환상적인 액션 케미를 확인할 수 있다.

 

‘2020년 마지막 미션’이라는 카피처럼 모두의 안전을 위협하는 범죄 조직의 음모를 저지하기 위해 불가능에 맞서는 팀 뱅가드의 의지가 엿보이는 가운데 팀원으로 합류한 애륜, 무치미야, 주정팅 등 배우들이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몸을 사리지 않는 리얼 액션을 펼쳐 보는 즐거움과 스토리의 풍성함을 더한다.

 

<폴리스 스토리> 시리즈 당계례 감독과 성룡의 9번째 만남으로 기대를 얻고 있는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뱅가드>는 12월 30일 개봉 한다.

▲ 성룡 X 양양의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 뱅가드 > 스페셜 예고편 최초 공개!     ©문화예술의전당

▲ 성룡 X 양양의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 뱅가드 > 스페셜 예고편 최초 공개!     ©문화예술의전당

▲ 성룡 X 양양의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 뱅가드 > 스페셜 예고편 최초 공개!     ©문화예술의전당

▲ 성룡 X 양양의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 뱅가드 > 스페셜 예고편 최초 공개!     ©문화예술의전당

▲ 성룡 X 양양의 글로벌 액션 블록버스터 < 뱅가드 > 스페셜 예고편 최초 공개!     ©문화예술의전당

[INFORMATION]

 

▪제       목 : 뱅가드

▪원       제 : Vanguard (急先锋)

▪감       독 : 당계례

▪출       연 : 성룡, 양양

▪수       입 : ㈜엔케이컨텐츠

▪배       급 : ㈜디스테이션

▪등       급 : 12세이상관람가

▪러 닝 타 임 : 108분

▪개       봉 : 2020년 12월 30일

 

[SYNOPSIS]

 

‘탕환팅’(성룡)이 이끄는 국제 민간 경호업체 뱅가드.

새해 축제가 한창인 런던 한복판에서 VIP 고객이 범죄 조직에 납치되고

뱅가드는 그를 구출하는데 성공한다. 

 

이에 분노한 범죄 조직은 VIP 고객의 딸을 새로운 타깃으로 삼고,

그들보다 먼저 아프리카에 있는 그녀를 찾아 보호하는 과정에서

뱅가드의 팀원 ‘레이전위’(양양)가 위험에 처한다.

 

두바이로 넘어가 구출 작전을 펼치던 뱅가드는

거대한 배후 세력의 음모와 마주하게 되는데…

 

뱅가드의 2020년 마지막 미션이 시작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문화예술의전당.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