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늘의 운세-춘강 구홍덕 원장- 2021년 7월 26일(음력 6월 17일) 乙亥 월요일

- 작게+ 크게

김혜경 기자
기사입력 2021-07-25

 

▲ 띠 해     ©문화예술의전당

춘강 구홍덕 원장- 오늘의 운세

-2021년 7월 26일(음력 6월 17일) 乙亥 월요일

운명,신수,택일, 춘강 구홍덕 원장 상담 직통 전화: 010-8010-1777

希望秦功格(희망진공격)으로 희망하였던 일이 이루어져 나의 공을 인정받게 되는 격이라. 걱정은 사라지고 이제 웃음꽃만 피게 되니 모처럼 만에 행복한 마음이 생기고 부자가 부럽지 않은 때라.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쥐 띠

.困苦窮乏格(곤고궁핍격)으로 인생살이에 좋은 일도 많지만 간혹 나쁜 일이 생겨 곤고하고 궁핍해지는 격이라. 만사가 귀찮고 싫어져서 훌쩍 떠나 버리고 싶은 때라.  

24년생 재산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라.

36년생 여유자금을 공익을 위해 내 놓으라.

48년생 내 욕심을 먼저 버려야 하리라.

60년생 사회적으로 중임을 맡을 운.

72년생 승진, 승급, 표창운이 있다.

84년생 낭패를 당하게 되니 반드시 말을 조심하라.

96년생 내 마음 먹은 대로 이루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소  띠

.自力更生格(자력갱생격)으로 어려운 일이 있어 주위 사람의 도움을 요청하였으나 수포로 돌아가고 자신 스스로 해결하는 격이라. 일이 어렵기는 하지만 서서히 풀려 나가 해결이 되는 운세이므로 너무 걱정하지 말 것이라.

25년생 복지부동이 최선이다.

37년생 낙상을 주의하라. 특히 허리 조심.

49년생 일단 보류하고 정중동을 지키라.

61년생 반드시 말을 조심하라.

73년생 믿을만한 친구하나 없다.

85년생 내 돈은 그대로 있으니 걱정 말라.

97년생 내 힘으로는 부치는 일이니 물러서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호랑이띠

.希望秦功格(희망진공격)으로 희망하였던 일이 이루어져 나의 공을 인정받게 되는 격이라. 걱정은 사라지고 이제 웃음꽃만 피게 되니 모처럼 만에 행복한 마음이 생기고 부자가 부럽지 않은 때라.

26년생 모든 것이 즐거우리라.

38년생 친구의 도움을 받는다.

50년생 욕심을 버리면 살수 있다.

62년생 선대의 은덕에 감흡 한다.

74년생 집안에 화재를 조심할 것이라.

86년생 친구들에게 원조를 요청하라.

98년생 손 윗사람의 도움이 있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토끼띠

구박사의

오늘의 운세

.超過利益格(초과이익격)으로 어떤 사람이 장사를 하고 있는데 지나가던 사람이 좋은 물건을 알아보고 전부 사가는 바람에 초과하여 이익을 본 격이라. 내가 하고 있는 일을 요령을 피우지 않고 꾸준히 하면 나의 공을 알아주리라.

27년생 재산증식이 되는 운이라.

39년생 친한 친구를 조심하여야 함이라.

51년생 상쾌한 기분을 만끽하는 운이라.

63년생 남 모르게 하던 선행이 빛을 본다.

75년생 그간의 공이 이제야 빛을 보리라.

87년생 직장 상사의 신임을 받는다.

99년생 부모님의 인정을 받는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辰

용  띠

.三台六卿格(삼태육경격)으로 덕망이 있고 지혜가 뛰어나며 총명한 사람이 중요한 자리에 기용되어 승승장구 하더니 육 판서와 삼정승을 두루두루 거치는 격이라. 그동안 쌓았던 경험과 축적된 지혜를 다시 한번 공익을 위하여 써야 할 때임을 알라.

28년생 내 마음과 뜻대로 풀릴 운이라.

40년생 지금까지 속썩이던 일이 해결된다.

52년생 불씨를 사전에 잘라라.

64년생 내 책임이 절반이라는 것을 알라.

76년생 속 상할 것이니 과거를 묻지 말라.

88년생 자동차의 안전점검 필히 할 것.

00년생 옳은 일은 옳다고 대답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뱀  띠

 .敗軍之將格(패군지장격)으로 전쟁터에 나가 갖가지 전술을 써보았어도 상대방의 최신식화된 무기에는 당할 길이 없어 패군 한 장군과 같은 격이라. 쥐구멍이라도 있으면 들어가고만 싶은 충동이 이는 때로서 나의 힘으로서는 어찌할 수 없으니 참으라.

29년생 하나만 분명하게 선택하라.

41년생 똥 묻은 개가 어찌 겨 묻은 개를...

53년생 떠난 것에 미련을 갖지 말 것이라.

65년생 둘 다 취하려면 다 잃는다.

77년생 옳고 그른 것을 따져본들....  

89년생 우선 식구들을 선택하라.

01년생 길이 아니면 가지를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말  띠

.良藥苦口格(양약고구격)으로 한 나라의 막강한 권력을 가진 사람이 폭정을 일삼으므로 선정을 베풀라고 충언을 하니 이것은 몸에 좋은 약은 입에 쓴 격이라. 다른 사람의 눈 속에 있는 티끌은 보이나 나의 눈 속에 있는 들보는 보이지 않는 것이라.

30년생 친구와 사소한 일로 다툰다.

42년생 내 잘못이 크다는 것을 자각하라.

54년생 형제간의 싸움을 조심하라.

66년생 내 잘못이 크니 양보하라.

78년생 일단 한 발 뒤로 물러서라.

90년생 솜사탕을 먹는 기분이 이것이라.

02년생 부모님의 건강을 보살피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양  띠

.萬端愁心格(만단수심격)으로 농부에게 가뭄이 들어 그것을 극복하느라 불철주야 애쓰던 사람이 또 태풍이 불어온다는 뉴스를 듣고 여러 근심 걱정이 많아지는 격이라. 인생살이가 꼭 나쁜 일은 꼭 겹쳐서 들어오는 법이니 미리 대비하여야 하리라.

31년생 자금융통이 원활해 지는 때라.

43년생 가족의 화합을 이루는 운이라.

55년생 어렵지만 우선 참고 보라.

67년생 부부화합으로 웃음꽃 핀다.

79년생 가족과 터놓고 상의하라.

91년생 지나친 기우이므로 잊으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원숭이띠

.魚魯不辨格(어로불변격)으로 깊은 산 속에서 화전을 일구고 또 수렵을 하여 먹고  사는 사람에게 글을 물으니 고기어자와 나라노자를 구분하지 못할 정도인 격이라. 가만히 있으면 중이라도 갈 것인데 꼭 앞으로 나서서 창피를 당할 것은 무엇인가.

32년생 산 넘어 산, 물 건너 물이라.

44년생 누구 하나 도움이 되지 않는다.

56년생 더 보태지도 빼지도 말고 주라.

68년생 교통사고 운. 흑색 차 조심.

80년생 친했던 친구가 적이 된다.

92년생 욕심을 과감히 버리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닭  띠

.千里比隣格(천리비린격)으로 삼천리 강산에 여러 갈래로 고속도로가 뚫리므로 천리 먼길 떨어져 있는 사람들과도 이웃과 같이 된 격이라. 세상 인심은 곳간에서 난다고 하였은즉 모두가 태평성대 속에서 만리인들 어찌 이웃이 되지 아니 하리요.

33년생 상대방을 속이지 말 것이라.

45년생 그것과 그것은 서로 다르다.  

57년생 식구들의 의견 충돌로 상심할 운.

69년생 동업자와는 절대 다투지 말라.

81년생 아직 이르니 따지 말라.

93년생 친구와의 우정을 생각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개  띠

.各房居處格(각방거처격)으로 화기애애하고 즐겁게 살던 부부가 아주 조그마한 일로 심하게 다투고는 각방을 씀으로서 사이가 점점 멀어지는 격이라. 가까운 사이일수록 사소한 일에는 신경을 쓰지 않아야 할 것이니 말 한마디라도 주의하여야 하리라.

34년생 지금이 기회다 과감히 도전하라.

46년생 그것도 욕심 부리면 모든 것이 허사가 된다.

58년생 혼자 고민하지 말고 형제와 상의해 보라.

70년생 부모님의 건강에 차도를 보인다.

82년생 곡해하지 말고 그대로 해석하라.

94년생 나 혼자 힘으로도 충분하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돼지띠

.腸두相連格(장두상련격)으로 외적의 침입을 예상하여 온 고을 사람들이 힘을 합하여 망루를 짓고 외성과 내성을 정비하여 안심하게 된 격이라. 그동안 의견 차이가 있어 서로 다투던 사람들이 드디어 의견일치를 보게 되리니 확실히 일을 끝 맺으라.

35년생 용돈, 자금불통 힘들다.

47년생 출가한 자녀로부터 기쁜 소식이 온다.

59년생 부부싸움은 금물 일단 피하라.

71년생 손재로 크게 상심할 운이라.

83년생 친구와 다퉈봤자 손해다.

95년생 어려운 일이니 포기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문화예술의전당. All rights reserved.